FANDOM


뮤지션이란 활천 내에서 연애 따위 하찮은 일에 자신의 시간을 빼앗기지 않고 보다 높은 예술적 목표를 지향하며 음악을 연마하고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일컫는 말이다.

유래 편집

2007년 5월, 활게에 올라온 박진아씨의 한 뻘글에 00학번 주현준 선배님께서 "누군가가 뮤지션이냐 인간이냐의 갈림길에서 인간이 되었나보네요..그의 고뇌하는 모습이 상상됩니다.."라는 댓글을 달았다.[1] 이 댓글에서 인간 vs 뮤지션의 이분구도가 최초로 고안되었고, 이후 활천 내에서는 커플, 솔로 라는 단어보다 인간, 뮤지션이라는 단어를 사용하게 되었다.

참고 편집

주석 편집

  1. http://dandiya2.cafe24.com/bbs/zboard.php?id=freeboard&no=2310 박진아, "글올리기가좀뻘쭘하지만" 2007년 5월 22일 작성
Community content is available under CC-BY-SA unless otherwise noted.